수식
수식 내가 수학 공부를 시작한 이유는 한줄의 수식을 이해하기 위해서였다. 그 수식에는 무한과 미분의 개념이 포함되어 있는데 5개월이 지난 지금까지도 난 그 수식의 진짜 의미를 알지는 못한다. 하지만 언제가 알게 될 것이다. 급하지 않다. 어제는 문득 수식이 별 같이 보였다. 미세하게 진동하며 간신히 반짝이는 작은 별. 연약해 보이는 별이지만 그 실제 크기는 가늠조차 어렵다. 한줄의 수식 속에는 인류의 고민이 집적 되어 있었다. 천천히 꾸준히..2015/05/28 11:10

다음

RSS | 한RSS | 구글리더
트랙백 :: 이 글에는 트랙백을 보낼 수 없습니다
아이디 :
비밀번호 :
홈페이지 :
  비밀글로 등록
내용 :
 


[PREV] [1][2][3][4][5] ... [329] [NEXT]
RSS | 방명록 | 트위터